Array Array Array Array Array Array Array
           




 
     
 
 
     
 
 
 
 
 
 
제목
[라엘리안 과학통신 70호] “유전자 조작식품이 더 맛있고 좋다!”
작성자
인수희(lily4266)
날짜
2019-07-28 00:31:38
[라엘리안 과학통신 70호] “유전자 조작식품이 더 맛있고 좋다!”  







> 미래를 두려워하지 않는 사람들을 위한 라엘리안 무브먼트





라엘리안 과학통신 69호 (2019.7.14)







◆ “유전자 조작식품이 더 맛있고 좋다!”
로체스터 대학과 암스테르담 대학 심리학자들과 생물학자들은 소비자들이 유전자 조작식품에 대한 과학을 좀 더 잘 이해한다면, 유전자 조작식품에 대해 더욱 긍정적인 태도를 갖게 된다고 한다. 나아가 기꺼이 유전자 조작식품을 먹고자 하며, 유전자 조작식품의 위험성에 대한 인식이 낮아진다고 한다. “사람들에게 유전자 조작식품에 관한 과학을 가르치면, 사람들은 보다 지적인 결정을 할 수 있다“고 McPhetres 박사는 말한다. 연구팀은 사람들이 유전자 조작식품에 대해 가지고 있는 지식이 유전자 조작식품에 대한 태도를 결정하는 가장 큰 요소라고 한다. 이 연구는 학술지 Journal of Environmental Psychology에 게재되었다.

관련기사>
https://neurosciencenews.com/gmo-science-14107/

[마이트레야 라엘 논평] “우리는 유전자 조작식품임을 모른 채 이미 그것을 먹고 있다. 만약 내가 선택을 한다면, 나는 항상 유전자 조작식품을 선택할 것이다. 왜냐하면 유전자 조작 식품은 더 맛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우리의 종교는 과학을 지지하는 것이다.”


◆ 러시아 생물학자 “연내 유전자 편집아기 탄생시킬 것”
러시아의 분자생물학자인 Denis Rebrikov은 학술지 Nature에 말하기를, 만약 그가 승인을 받는다면 올해 안에 유전자 편집된 배아들을 여성에 이식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한다. Rebrikov 박사는 배아에서 CCR5 유전자를 편집, 에이즈 바이러스 양성 엄마의 자궁에 이식할 계획이며, 이는 자궁에서 에이즈 바이러스가 아기에게 전달되는 위험을 줄이기 위한 것이다. CCR5 유전자는 에이즈 바이러스가 세포를 감염시킬 때, 에이즈 바이러스가 세포를 인식할 수 있는 단백질을 만드는 유전자다. 지난해 11월 중국 과학자 He Jiankui 박사가 CCR5 유전자가 편집된 쌍둥이 여아를 탄생시켰다고 발표했을 때, 국제적으로 격렬한 항의를 받았었다.

관련기사>
https://www.scientificamerican.com/article/russian-biologist-plans-more-crispr-edited-babies/


◆ 러시아 과학자, 4만2000년전 멸종 말 사체 혈액으로 복제 추진
러시아 과학자들이 4만2000년 전에 죽은 말의 사체에 보존된 혈액을 이용, 이 말을 복제할 계획이다. 야쿠츠크 지역의 맘모스 박물관장인 Semyon Grigoryev 박사는 “혈관에서 추출한 혈액샘플은 영구 동토층의 적절한 매장 조건으로 인해 4만 2000년 동안 액체상태로 잘 보존되어 있었다. 혈액뿐만 아니라, 사체에는 매우 잘 보존된 내부장기도 있었다“고 말한다. 지난해 59억 달러의 비용으로 건설된 북동대학(NEFU) 복제센터는 살아 있는 세포를 이용해 멸종한 동물을 연구하고 다시 되살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
https://www.rt.com/news/456763-prehistoric-horse-blood-siberia/


◆ 인간 지성과 관계된 유전자 주입 원숭이
쿤밍 연구소의 유전학자인 Bing Su 박사 연구팀은 인간 지성에 관여하는 MCPH1 유전자를 가진 형질전환 원숭이를 만들었다. “이 연구결과는 형질전환 원숭이 모델을 이용, 인간 인지력 발달을 이해하고자 하는 첫 번째 연구”라고 박사는 말한다. 연구팀은 유전자 조작 원숭이를 만들기 위해 인간 유전자 MCPH1을 원숭이 배아에 주입해 11마리 원숭이가 태어났다. 이후 생존한 5마리 원숭이에 대한 두뇌 분석을 시행한 결과 각각의 원숭이 몸 안에 2개에서 9개 인간 유전자 복사본이 존재했다. 또한 유전자 조작된 원숭이에 대한 MRI 분석결과, 원숭이 두뇌 크기는 커지지는 않았지만 단기 기억능력은 향상되었다. 이 연구는 학술지 National Science Review에 발표되었다.

관련기사>
https://www.technologyreview.com/s/613277/chinese-scientists-have-put-human-brain-genes-in-monkeysand-yes-they-may-be-smarter/


◆ 미 해군 “UFO 존재 인정” 새로운 가이드라인 마련
미국 해군은 비행사나 다른 요원들이 “미확인 비행물체”와 만난 후 보고하는 것에 대한 새로운 가이드라인을 만들고 있다. 해군은 “최근에 지정된 영공이나 다양한 군사 통제구역에서 미확인 비행물체가 들어왔다는 많은 보고들이 있어왔다. 안전과 보안에 대한 우려로, 미국 해군과 공군은 이 보고서들을 매우 진지하게 조사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일부로, 해군은 미확인 물체의 갑작스러운 접근에 대해 보고하는 절차를 업데이트해 공식화하고 있다 “고 말한다. 해군은 고도로 훈련되고 신뢰할 수 있는 군사요원이 이상한 비행물체를 목격했다는 사실을 인정했으며, 공상과학과 같은 그러한 이상한 현상을 지나치기 보다는 공식적인 기록으로 남기고 조사해야 할 필요가 있음을 인정했다.

관련기사>
https://www.politico.com/story/2019/04/23/us-navy-guidelines-reporting-ufos-137529


◆ 미국 상원의원, UFO 목격 해군 조종사 기밀보고 브리핑 받다
3명의 미국 상원의원들이 극초음속으로 비행하는 UFO를 목격한 미국 해군 조종사들의 기밀보고를 브리핑 받았다. 미의회 상원 정보위원회 부의장 Mark Warner 상원의원의 대변인은 “만약 해군 조종사들이 공중에서 설명할 수 없는 방해를 받는 상황이었다면, Warner 상원의원은 진상을 규명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믿는다”고 말했다. 지난 4월 미 해군은 비행 조종사들의 UFO 목격사례가 증가했다고 보고했다. 뉴욕 타임즈에 의하면, 수많은 조종사들이 자신들의 비행기로 접근하는 미확인 비행물체를 목격했다고 보고했다. 최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ABC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미 해군 조종사들의 UFO 목격에 대한 질문을 받았을 때, UFO를 믿는 것은 특별한 것이 아니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https://www.businessinsider.com/senators-briefed-on-ufo-sightings-by-navy-pilots-report-2019-6

라엘리안 가이드이자 미국 라엘리안 무브먼트 대표인 토마스 켄지그는 “이러한 UFO 목격담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그들이 사용하는 비행체가 아니며 그 비행체 안에 있는 지적 존재들이 누구인지를 우리에게 말하고자 하는 것이다. 현재 전 세계는 온통 사회적, 정치적 갈등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언론은 이러한 목격 뒤에 실재하는 외계 지적존재들이 지구 상 모든 갈등을 해결할 수 있는 열쇠를 가지고 있음을 모르고 있다. 사람들이 무한한 우주에 무수히 많은 지적 문명들이 존재하고 이 문명들 중 하나가 다양한 인종의 모습으로 우리를 과학적으로 창조했으며, 그들이 지구 상에 구현한 낙원을 즐길 수 있게 했다는 사실을 알고 이해하게 될 때 모든 국경과 갈등, 치열한 경쟁 같은 것들은 일순간에 무의미해 질 것”이라고 말한다.
                  -한국 라엘리안 무브먼트 보도자료/2019(AH73).6.10-


◆ 두뇌는 100살까지 신경세포 만들어…알츠하이머 환자에서도 생성
일리노이 대학 과학자들은 79세에서 99세 사람들의 두뇌에서도 계속 새로운 세포들이 만들어진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이러한 새로운 신경세포 생성은 심지어 두뇌에 인지적 손상을 받은 사람이나 알츠하이머 병에 걸린 사람에서도 나타났다. “우리는 90대 나이든 사람의 두뇌 해마에서도 새로운 신경세포가 만들어진다는 것을 발견했다. 두뇌의 인지적 손상과 알츠하이머 병에 걸린 사람의 두뇌에서도 새로운 신경세포가 만들어진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라고 Orly Lazarov 교수는 말한다. 또한 연구팀은 두뇌 해마에서 새로운 신경세포가 더욱 많이 만들어진 사람은 두뇌 인지기능이 더 좋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이 연구는 학술지 Cell Stem Cell에 게재되었다.

관련기사>
https://neurosciencenews.com/neurogenesis-alzheimers-superagers-14074/


◆ 샌프란시스코 검찰, 인종차별 줄이기 위해 인공지능 활용
샌프란시스코 지방 검사인 George Gascon은 시의 검사들이 스탠포드 대학 과학자들이 개발한 인공지능을 7월 1일부터 이용할 것이라고 한다. 이 인공지능은 인종차별적 편견을 감소시킬 것이다. 이 인공지능 기술은 경찰 보고서를 분석하고 개인의 인종을 나타내는 어떠한 정보도 자동적으로 제거한다. 여기에는 이름의 성, 눈 색깔, 머리카락 색깔 또는 지역도 포함된다. 검사들은 인공지능에 의해 수정된 보고서를 보게 되며, 이후 용의자를 기소할 것인지에 대한 결정을 기록한다. 검사들은 최종 기소결정을 하기 전에 수정되지 않은 보고서를 다시 한번 보게 된다. Gascon 검사는 검사들이 첫 번째 결정과 마지막 결정간 차이를 보게 되면, 기소과정에서 인종차별적 편견이 있었는지를 판단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한다.

관련기사>
https://futurism.com/the-byte/san-francisco-racial-bias-ai-tool


◆ 인간처럼 사고하는 인공지능 개발
옥스포드 대학 과학자들이 언어에 기반한 상상력 네트워크 기술(LGI)을 이용해 기계 안에서 인간 사고패턴을 재현하는 연구를 시행했다. 인간사고는 두뇌가 특정 언어 표현을 이해하는 것을 필요로 하며, 마음에서 아이디어 흐름을 구성하는 데 있어서 이러한 특정 언어표현을 이용한다. 이러한 “인간의 사고하는 체계”는 두뇌 전전두엽 피질(PFC)에서 이루어진다. Feng Qi와 Wenchuan Wu 두 과학자는 인간의 두뇌 전전두엽 기능에서 영감을 받아 언어에 기반한 상상력 네트워크 기술(LGI)을 개발했다. 이것은 3가지 구성요소로 이루어져 있다. 시각 시스템, 언어 시스템 그리고 인공 전전두엽이다. 이 네트워크는 ‘머신 사고회로’를 형성했으며, 상상의 이미지들과 언어 문구들 사이의 관계를 보여주었다. 이 연구는 학술지 arXiv에 게재되었다.

관련기사>
https://techxplore.com/news/2019-05-recreate-human-like-machines.html

“컴퓨터 안에 프로그램 해 넣을 수 없는 인간 재능이란 있을 수 없다. 무한과 조화하는 능력까지도 프로그램 할 수 있는 것이다. 이 모든 것은 실로 환상적이며 인간은 이제 자기를 멋진 기계로 간주할 수 있고 자기 자신과 동료 인간의 필요를 충족시킴으로써 행복과 전면적 개화를 추구하는데 전념할 수 있는 것이다. 그리하여 모든 인간이 무한하고 영원하다고 느끼는 행복한 세계를 건설해 나가는 것이다.”
                                -라엘 저서 ‘지적 설계’중-


◆ 창조적인 사람들의 두뇌 신경회로
다트머스 대학 Meghan Meyer 박사 연구팀은 창조적인 사람들은 먼 미래의 상상력에 접속하기 위해 정신적 장애물에 대한 극복을 보다 잘 한다고 한다. 창조적인 사람들은 두뇌에서 “디폴트 네트워크”라 불리는 영역이 활성화되며, 그들의 상상력은 보다 먼 미래들, 장소들, 전망들 그리고 가설적인 현실들로 뻗어나갈 수 있다. 디폴트 네트워크는 내측 전전두엽 피질, 후측대상피질, 각회, 해마로 구성되어 있다. 우리가 공상에 빠질 때나 기억을 회상할 때, 또는 다른 사람의 의도에 대해 생각할 때, 이 영역들은 서로 간 교류하게 된다. 이 연구는 학술지 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last에 게재되었다.

관련기사>
https://www.scientificamerican.com/article/creative-types-reserve-a-special-corner-of-the-brain-for-dreaming-big/


◆ 태도는 상상력에 의해 변화한다
막스 플랑크 뇌과학 연구소 연구에 의하면, 우리의 태도는 경험과 상상력 둘 다에 의해 영향을 받을 수 있다. 실험 참가자들은 자신이 좋아하지도 싫어하지도 않는 중립적인 장소를 정한 다음, 그곳에서 많은 사랑을 받는 사람과 어울려 지내는 것을 생생하게 상상하도록 요청 받았다. 그런 다음 과학자들은 실험 참가자들의 두뇌를 MRI로 스캔해 분석했는데, 그 장소에 대한 참가자들의 태도가 바뀌었다는 것을 확인했다. 즉, 연구 시작 전에는 중립적이었던 장소가 더 긍정적인 장소로 바뀐 것이다. 이러한 결과는 우리의 태도가 우리가 실제로 경험하는 것뿐만 아니라, 우리가 상상하는 것에 의해서도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관련기사>
https://neurosciencenews.com/attitude-imagination-14019


◆ “자는 것은 치료하는 것”…아프면 면역체계가 잠을 유도한다
펜실베니아 대학 과학자들은 초파리가 균에 감염되면, 초파리 두뇌 세포에서 항 세균단백질인 NEMURI라는 단백질이 분비되어 깊은 잠을 자게 되고 항균 작용이 일어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과학자들이 초파리에서 이 단백질의 유전자를 제거했을 때, 초파리는 잠자는 시간에 좀 더 쉽게 깨어나고 잠을 덜 잤다. “잠과 치료 사이에 밀접한 관계가 있다는 것은 그 동안 상식이었지만, 이 연구는 잠이 면역체계와 직접적인 관계가 있으며 병이 발생했을 때 잠이 늘어나는 이유를 설명해 준다”고 Amita Sehgal 교수는 말한다.

관련기사>
https://www.technologynetworks.com/genomics/news/to-sleep-is-to-heal-how-the-immune-system-regulates-sleep-when-sickness-strikes-314802


◆ ‘하나됨’의 느낌이 삶의 만족도를 더욱 높인다
세상의 모든 것은 연결되어 있으며 서로 의지한다는 하나됨을 믿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삶의 만족도가 더욱 크다고 한다. 독일 만하임 대학의 Laura Marie Edinger-Schons 박사 연구팀은 7만5000명을 대상으로 2가지 조사를 시행했다. 첫 번째는 대학과 회사에서 7000명을 대상으로 하나됨의 믿음에 대한 반응을 조사하고, 두 번째는 사회적 연결, 자연과 공감의 연결성 그리고 삶의 만족도에 대한 반응을 조사했다. 그 결과, 사람들이 하나됨에 대한 높은 믿음을 가질수록 삶의 만족도는 더욱 크다는 것을 발견했다. 이 연구는 학술지 Psychology of Religion and Spirituality에 게재되었다.

관련기사>
https://neurosciencenews.com/satisfaction-oneness-11075/


◆ 사랑과 친절함의 명상을 하면 노화가 완화된다
듀크 대학 Fredrickson 박사 연구팀은 12주 동안 명상수행에 대한 연구에서, 초심자도 사랑과 친절함의 명상을 하면, 노화로 나타나는 텔로미어 길이의 감소가 완화된다고 한다. 텔로미어는 세포에서 염색체 말단부위를 보호하며, 세포가 분열을 계속하면서 노화가 진행될 때, 텔로미어 길이는 줄어들게 된다. 이 연구는 학술지 Psychoneuroendocrinology에 게재되었다

관련기사>
https://www.ncbi.nlm.nih.gov/pubmed/31185369




● 라엘사이언스(Rael-Science)
최신 과학기사를 엄선, 구독자에게 배달하는 무료 E-mail 서비스입니다.
구독신청은 본문없이 E-mail을 보내주세요 : rael-science-select-subscribe@egroups.com

한국어 번역판은 이 곳에서>> http://groups.google.co.kr/group/rael-science-korea

많은 다양한 과학소식을 라엘리안 공식카페에서 만나보세요
http://cafe.daum.net/_c21_/bbs_list?grpid=fBS&fldid=ADp

● 지적설계 무료다운로드 서비스 : <다운로드> www.rael.org
(스마트폰 이용시, 구글Play 스토어에서 '지적설계' 무료앱을 다운받을 수 있음)

참고사이트 www.rael-science.org  



  


카페 바로가기  

last modified : 2019-07-28 00:31:38
이 글에 덧글 남기기
이 름
비밀번호
내 용
등록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파일
등록일
414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 채호준 4   2019-11-09
413 너는 또 다른 나 윤기철 6   2019-10-28
412 [라엘리안 국제과학뉴스 5호] '낙천주의자'가 장수.. 인수희 9   2019-10-27
411 [라엘리안 보도자료] “개천절(開天節)의 유래는 UFO ‘우.. 인수희 16   2019-10-06
410 [서울]9.29(일요일) 오후3시, DNA와 UFO, 그리고 지적설계.. 인수희 19   2019-09-22
409 [라엘리안 과학통신 71호] '모든 것'을 포함하는 &.. 인수희 22   2019-09-22
408 [라엘리안 보도자료] “‘행복’은 외부 아닌 ‘내면’에서.. 인수희 35   2019-09-07
407 구담사에 주신 물품으로 무료 나눔장터를 개최하였습니다. 이종철 31 2019-09-07
406 [라엘리안 보도자료]라엘 “인류를 구하려면 먼저 아프리카.. 인수희 34   2019-09-02
405 한부모가족들에게 추석 선물을 전달하였습니다. 이종철 62 2019-08-25
404 백중 기도용품을 기부해 주셨습니다 이종철 62 2019-08-13
403 [라엘리안 보도자료] ‘예언자 라엘’ 16년째 입국금지…대.. 인수희 70   2019-08-05
402 ★ 라엘리안 트랜스미션 8.6(화요일) 오후2시(전국동시) ".. 인수희 72   2019-08-05
401 [라엘리안 보도자료]당신을 UFO·외계인(ET)의 ‘불사(不死.. 인수희 78   2019-07-28
[라엘리안 과학통신 70호] “유전자 조작식품이 더 맛있고 .. 인수희 83   2019-07-28
399 [라엘리안 보도자료] “UFO 외계인(ET) 맞이할 국제법 기준.. 인수희 86   2019-07-28
398 [서울]7.14(일요일) 오후3시, DNA와 UFO, 그리고 지적설계.. 인수희 110   2019-07-06
397 [라엘리안 보도자료] ‘스와스티카(卍)’의 참뜻 아시나요?.. 인수희 123   2019-07-01
396 [라엘리안 보도자료]UFO 외계인(ET)이 전하는 인류의 과학.. 인수희 146   2019-06-24
395 [라엘리안 보도자료]UFO 외계인(ET) “지구인들이여~ 서로 .. 인수희 148   2019-06-13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검색하기